올해 전국 아파트 분양가 전년比 9%↑…2000년 이후 최고가

"시세 대비 저렴하게 분양가 책정된 단지 차익 기대"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정부의 분양가 상한제 시행 예고에도 신규 단지의 분양가 상승세가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분양가 상승에 대한 부담이 커지면서 시세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분양하는 새 아파트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5일 부동산114 자료에 따르면 올해 전국 아파트(임대 제외)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1천413만원(24일 기준)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1천287만원) 대비 9.79% 오른 값이며, 집계를 시작한 2000년 이후 최고가다.

일부 지역의 경우 전국 평균 상승률을 훨씬 웃도는 곳도 있다. ▲광주광역시 34.76% ▲대전광역시 23.6% ▲대구광역시 15.85% ▲전라남도 11.72% 등이 대표적이다.

지난 6월 광주광역시 서구에서 분양한 'V'단지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2천363만원에 책정됐다. 올해 5월 반경 1㎞ 이내에서 분양한 'I'아파트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1천620만원대로 한 달 사이 약 45.86%가 오른 셈이다. 또 지난달 대구광역시 달서구에서 분양한 'H'아파트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1천810만원에 책정됐다. 올해 1월 같은 지역에서 분양한 'J'아파트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1천518만원으로 반년 만에 약 19.24%가 올랐다.

주변 시세 대비 저렴한 분양가에 분양하는 신규 단지의 인기가 높게 나타나고 있다. 부동산114 자료를 보면 올해 1월 경기도 하남시에서 분양한 '위례포레자이'는 1순위 평균 130.33대 1로 올해 상반기 경기도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 단지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1천861만원으로 인근에 위치한 '위례신도시 신안인스빌 아스트로' 3.3㎡당 평균 매매가 2천913만원(24일 기준)보다 약 1천만원 가량 저렴하게 분양됐다.

지방의 경우도 마찬가지다. 지난 6월 부산광역시 진구에서 분양한 'e편한세상 시민공원'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1천350만원으로 인근에 위치한 '범전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 1천656만원보다 평당 약 300만원 저렴하게 분양됐다. 단지는 청약 결과 1순위 평균 11.1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주변 시세 대비 합리적인 분양가에 공급되는 신규 아파트가 수요자의 부담은 낮추고, 시세 차익을 기대할 수 있는 예비 청약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e편한세상 서면 더센트럴 조감도. [사진=대림산업]

대림산업은 이달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범천동 일원에서 'e편한세상 서면 더센트럴'을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9층, 9개동(오피스텔 1개동 포함), 아파트 전용면적 59~84㎡ 998세대와 오피스텔 전용면적 83㎡ 52실 등 1천50세대로 들어선다. 이 중 아파트 224세대가 일반에 공급된다. 평균 분양가는 3.3㎡당 1천220만원대에서 책정될 예정으로 현재 기준(9월) 부산진구 3.3㎡당 평균 분양가 1천393만원 대비 평당 약 150만원 이상 저렴하게 공급된다. 또한 단지가 위치한 부산진구는 비규제지역으로 전매제한 기간이 6개월로 비교적 짧으며, 대출규제와 청약 1순위 자격에서도 상대적으로 자유롭다.

롯데건설과 SK건설은 경기도 광명시 철산동 일원에서 철산주공7단지 주택재건축정비사업을 통해 '철산역 롯데캐슬&SK뷰 클래스티지'를 분양 중이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36층, 13개동, 1천313가구로 조성되며 이 중 전용 59~84㎡ 708가구가 일반분양된다. 평균 분양가는 3.3㎡당 2천260만원선에 책정돼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게 공급된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20일 경기도 평택시 지제동 일원에서 공급하는 '지제역 더샵 센트럴시티'의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 분양에 나섰다. 단지는 지상 최고 27층, 19개동, 전용면적 64~115㎡, 1천999가구 규모로 구성된다. 평균 분양가는 전용면적 84㎡ 기준 3.3㎡당 1천270만원대에 책정됐다. 인근 고덕신도시에서 최근 분양한 아파트 분양가와 비교하면 전체 분양가 대비 약 1천만원 가량 저렴하다. 중도금 60% 무이자, 중도금 1회차 납부전 전매가 가능한 안심전매 서비스 등 혜택이 제공된다.

동원개발은 이달 부산광역시 북구 화명동 일원에서 화명3구역 재개발사업을 통해 '화명신도시 3차 비스타동원'을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6개동, 447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면적 59~84㎡ 322가구가 일반분양 된다. 일반 분양가는 3.3㎡당 1천200만원대에 공급될 예정으로 주변 단지 시세보다 저렴하다. 또한 중도금 무이자 혜택과 계약금 정액제, 6개월 후 분양권 전매 가능, 중도금 대출 신청 전 전매가능한 안심전매제 등 금융 혜택도 제공된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