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Tips] '올리브영 필수품'…우리카드, 'CJ ONE 체크카드' 출시

CJ 계열사에서 1만5천원 이상 결제 시 캐시백 제공


[아이뉴스24 서상혁 기자] 우리카드는 28일 CJ의 주요 브랜드 이용 시 캐시백 혜택을 제공하는 'CJ ONE 체크'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의 주요 혜택은 전월 이용금액 20만원 이상일 경우 올리브영, CGV, 뚜레쥬르에서 1만5천원 이상 결제 시 3천원 캐시백을 제공하는 것이다. 대중교통 합계 이용금액이 7만원 이상인 경우에도 캐시백이 가능하다.

우리카드의 'CJ ONE 체크' [이미지=우리카드]

인천공항 라운지 무료 이용 혜택도 담겼다. 전월 이용금액 30만원 이상일 경우 인천공항 '마티나' '스카이허브' 'SPC' 라운지를 연 2회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국제선 항공기를 이용할 때만 가능하다.

우리카드는 상품 출시를 기념해 이벤트를 준비했다. 9월 4일부터 선착순 1만명을 대상으로 CJ ONE 모바일 앱을 통해 카드를 발급받으면 5천 'CJ ONE 포인트'가 지급된다. 또 발급받은 카드로 3만원 이상 결제한 선착순 5천명은 5천 포인트를 추가로 쌓을 수 있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CJ ONE 대표 캐릭터 원스터를 적용한 이색적인 카드 디자인과 풍성한 캐시백 혜택 등을 탑재한 만큼, 우리금융그룹의 젊은 고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을 수 있을 거승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서상혁기자 hyuk@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