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금융공사, 독거노인 800여명에 돌봄서비스 제공

‘HF 행복돌봄서비스’ 사업 발대식 개최


[아이뉴스24 문병언 기자] 한국주택금융공사(HF)는 부산 센텀중앙로 문화복합센터에서 행복돌보미 임명장 수여식과 성공적인 업무수행에 대한 결의를 다지는 ‘HF 행복돌봄서비스 사업’ 발대식 및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HF공사는 부산시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와 함께 부산에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 공사상품 이용 독거노인과 정부 노인돌봄서비스 예비 대상자 가운데 800여명을 선정했다.

주택금융공사는 독거노인 800여명에 돌봄서비스를 제공한다.[사진=HF공사]

올 연말까지 ▲독거노인 건강•안전을 확인하는 ‘생활돌봄’ ▲노후된 주택환경을 개선하는 ‘주택돌봄’ ▲독거노인의 정서적 고립을 예방하는 ‘이웃이음’ ▲정리정돈 및 외출동행을 지원하는 ‘생활편의’ 등 어르신 개개인에 적합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이 서비스는 노인 일자리 제공 취지에 맞도록 부산지역에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 어르신들을 ‘행복돌보미’로 채용해 독거 노인들에게 돌봄서비스를 해주는 노.노케어(老老care)의 전형적인 형태로 운영된다.

김민호 주택금융공사 부사장은 “HF 행복돌봄서비스 사업을 통해 독거노인들을 정서적으로 지원하고 고독사 등 새로운 사회적 위험에 노출된 어르신들이 보호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병언기자 moonnuri@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