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日 수출규제, WTO 제소 필요"

"아베 대북제재 연관 발언, 안보질서 흔들 위험한 발언"


[아이뉴스24 윤채나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9일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와 관련, "우선 WTO 제소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국회 본회의 정치·외교·안보 분야 대정부질문에 출석, 유기준 자유한국당 의원이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에 대한 대책을 묻자 "여러 가지를 강구하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낙연 국무총리

이 총리는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대(對)한국 수출 규제를 대북제재와 연관 지은 데 대해서도 "어떤 의도와 근거를 가지고 그런 말을 했는지 정부 차원에서 항의를 섞어 질문해 놨고 아직 답은 오지 않았다"며 "자칫하면 오랫동안 유지해 온 안보질서를 흔들 수 있는, 위험할 수 있는 발언"이라고 비판했다.

이 총리는 "UN 제재위원회는 대한민국이 유엔의 대북제재 결의를 충실히 이행하고 있다고 여러 차례 평가했다"면서 "아베 총리의 발언은 사실과 맞지 않는 대단히 위험한 요소를 내포할 수 있다"고 거듭 지적했다.

이 총리는 그럼에도 "한일 양국은 선린우호 관계를 유지해야 한다"면서 "앞으로도 한일관계 개선 노력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고, 정상회담 뿐 아니라 다른 어떤 회담에 대해서도 열린 입장"이라고 말했다.

윤채나기자 come2ms@inews24.com 사진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