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스마트십·사이버 보안 인증 상위등급 획득

업계 최초 영국 로이드 선급으로부터 스마트십 솔루션 획득


[아이뉴스24 이영웅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스마트십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지난주 세계적 선급협회인 영국 로이드(LR)社로부터 스마트십 사이버 보안 솔루션 인증 상위등급(Digital AL3 SAFE SECURITY)을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인증식에는 권오익 대우조선해양 선박사업본부장, 로이드 코리아 총괄 이진태 대표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사이버 보안(Cyber Security) 기술은 운항 중인 선박의 각종 데이터와 소프트웨어를 해킹 등의 외부 위협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것으로 최근, 스마트십 개발이 활발해지면서 국제해사기구(IMO)를 중심으로 이 분야에 대한 위험관리가 전세계 조선∙해양산업의 중요한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로이드 선급의 스마트십 사이버 보안 인증시스템은 이러한 사이버 위험에 대한 대응정도를 엄격한 기준으로 설계한 세계적인 시스템이다. 선박과 육상을 통합하여 관리할 수 있는 기능성과 안전성을 검증하여 등급을 부여한다.

대우조선해양은 이번 검증에서 원격운항이 가능한 선박을 육상에서도 감시하고 제어할 수 있는 수준의 스마트십 기술 과 사이버 보안 등급인 ‘AL3’ 등급을 업계 최초로 인증 받았다.

AL3 등급을 획득한 대우조선해양의 스마트십 솔루션은 선박(스마트십)의 전자해도시스템(ECDIS)과 선박감시 시스템(Ship Surveillance) 등을 통해 해상과 육상에서 동시에 선박의 최적운항과 선박안전을 지원하고, 각종 시스템을 원격으로 감시하며 제어할 수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작년 7월, 동 선급으로부터 사이버 보안(통신시스템)에 대한 기본인증(AIP)을 받은 바 있으며, 이후 해양항법장비 전문 국내기업인 마린웍스(Marineworks)社와 협업을 통해 보다 상위 등급인 이번 인증을 획득하게 됐다.

이번 검증은 대우조선해양이 현재 건조하고 있는 초대형 컨테이너선의 스마트십 시스템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실제 이 기술 중 선박감시 시스템은 해당 선박에 그대로 적용될 예정이다.

이영웅기자 her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