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이해찬, 한국당에 "할 만큼 했고 참을 만큼 참았다"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 대표는 자유한국당을 향해 "할 만큼 했고 참을 만큼 참았다. 오늘이 마지막 날이다"라며 "오늘로써 우리는 비정상화한 국회를 매듭지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특별한 일도 없이 국회법을 본인이 어겨놓고 그것을 핑계로 국회를 방치하는 것은 더이상 받아들일 수 없다"며 "오후에 원내대표는 의총을 소집해주길 바란다. 의총을 통해 결의를 다지고 국회를 정상화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