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中, 5G 주파수 추가 확보 공동 대응

과기정통부, 양국 전파 협력 지속하기로 합의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한국과 중국이 5G 주파수 추가 확보 및 공동 대응에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 10일 중국 심천에서 개최된 제10차 한․중 전파국장회의에서 5세대(5G) 이동통신 추가 주파수 확보를 위한 공동대응 및 양국의 전파 관련 협력을 지속하기로 합의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사진=과기정통부]

양국은 전파관리와 5G 주파수 정책에 관한 경험을 공유했다. 향후 5세대(5G) 이동통신 주파수 수요 폭증에 대비하여 5G 추가 주파수 확보를 위한 공동 협력을 약속했다.

국경을 넘어 간헐적으로 발생하는 전파 간섭 문제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상호 연락수단을 명확히 하고, 향후 잠재적인 주파수 조정 문제에 대해서도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오는 11월에 개최되는 세계전파통신회의(WRC-19)에서 논의될 관련 의제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5G 추가 주파수 확보에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한편, 양국은 협력을 지속하기로 했다. 차기 회의는 2020년 한국에서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