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갤럭시와이드4 출시…출고가 28만6천원

6.4인치 인피니티-V 디스플레이 탑재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20만원대에 대화면을 탑재한 SK텔레콤 전용 스마트폰이 출시됐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6.4인치 대화면 스마트폰 '갤럭시 와이드(Wide)4'를 공식 인증 대리점과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를 통해 판매한다고 24일 발표했다.

갤럭시 와이드4의 출고가는 28만6천원으로 전작인 갤럭시 와이드3(29만7천원)보다 1만1천원 저렴하다. SK텔레콤 고객이 4만원대 요금제인 T플랜 안심 2.5G요금제(월 4만3천원)를 선택하면 공시지원금 9만원을 받을 수 있어 19만6천원에 가입할 수 있다.

갤럭시 와이드4. [출처=SK텔레콤]

갤럭시 와이드4는 SK텔레콤에서 단독 출시하고 있는 갤럭시 와이드 시리즈의 최신작이다. 이 시리즈는 누적 175만대가 팔렸으며, 경제적으로 스마트폰을 활용하고자 하는 10대와 최근 '실버 서퍼(Silver Surfer, 디지털 기기에 능숙한 고령층)'라 불리는 5060세대를 타깃으로 한다.

갤럭시 와이드4에는 ▲6.4인치 풀스크린 인피니티-V 디스플레이 ▲4천mAh 배터리 ▲듀얼카메라 및 123도 광각카메라 ▲3GB/32GB 메모리 등 기능을 업그레이드했다. 색상은 블랙과 골드2종으로 출시된다.

SK텔레콤은 출시를 기념해 T월드 다이렉트에서 중저가 단말을 가입한 고객을 대상으로 '미리 메이 섬머 페스티벌' 기획전을 진행한다. 다음달 5일까지 갤럭시 와이드4, A30, A8 스타, A7 등 중저가 단말 가입고객들은 추첨을 통해 삼성전자의 무풍에어컨, 공기청정기와 바로 로밍 4GB 쿠폰 등 푸짐한 경품을 받을 수 있다.

문갑인 SK텔레콤 스마트디바이스 본부장은 "합리적인 가격과 기본 기능에 충실한 실속형 스마트폰을 찾는 소비 트렌드가 확대되고 있어 갤럭시 와이드4를 단독 출시하게 됐다"며, "6.4인치 대화면의 갤럭시 와이드4를 포함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는 다양한 실속형 스마트폰 라인업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