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IDT, 국민카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실시간 대고객 마케팅 대응 등 기반 마련


[아이뉴스24 김국배 기자] 아시아나IDT(대표 박세창)는 KB국민카드의 '빅데이터 허브 기반 데이터사이언스 플랫폼'을 구축했다고 9일 발표했다.

KB국민카드는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확보하고 실시간 대고객 마케팅에 대응하기 위해 필요한 전사 통합 데이터 분석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됐다.

아시아나IDT는 KB국민카드와 함께 내외부의 정형·비정형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는 빅데이터 허브를 구축하고, 대용량 데이터 처리를 위한 인프라를 구축했다. 데이터 사이언티스트, 일반 사용자를 지원하는 머신러닝 기반 통합 분석 플랫폼도 구현했다.

강석훈 아시아나IDT ICT융합부문 상무는 "앞으로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신기술을 접목한 분석 기술을 고도화하고 고객사에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강아지, 고양이도 타로를 본다? 꽁냥꽁냥 펫타로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스타카페 라부에노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