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동상 세우자"…英 팬들 '찬사 릴레이'


[조이뉴스24 정미희 기자] 거침없는 손흥민(27, 토트넘 홋스퍼)의 질주에 영국 현지 팬들도 환호성을 내지르고 있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후반 2분 오른발 슈팅으로 선제골을 넣으며 팀의 3-0 완승을 이끌었다. 토트넘은 이 승리로 8강 진출의 유리한 교두보를 놨다.

경기 뒤 토트넘 팬들은 치솟는 기쁨을 숨기지 않았다. 소셜미디어에는 토트넘의 승리와 손흥민의 맹활약에 대한 찬사로 가득했다.

[뉴시스]

한 팬은 "손흥민은 누구도 대신할 수 없는 선수"라며 그의 존재감을 한껏 부각시켰고, 또 다른 팬은 "새로 개장할 구장에 손흥민의 동상을 세우자"고 제안했다. "손흥민은 팀을 위해 항상 자기몫의 2배 이상을 해준다"고 그는 이유를 댔다.

이밖에 "4경기 연속골이 나올줄 알았다"는 반응부터 "오늘 손흥민은 골은 물론 돌파와 패스, 크로스 모두가 완벽했다"는 찬사까지 끊이지 않았다.

손흥민은 경기 전 구단을 통해 "우리가 할 수 있다는 것을 믿어야 한다. 내 자신과 동료들을 믿고 있다"며 "나는 물론 우리팀은 갈 준비가 돼 있다"고 승리를 다짐했다.

그는 자신의 말을 완벽하게 지키며 팀에 짜릿한 승리를 안겼다.

토트넘은 다음달 6일 도르트문트에서 16강 2차전을 치른다. 적지에서 4골차 이상으로 지지 않으면 8강 진출이 가능하다.

조이뉴스24 정미희기자 jmh@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