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연승' 안덕수 "어려운 경기, 선수들이 잘해줬다"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가 13연승을 내달리며 정규리그 1위 싸움에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됐다.

국민은행은 11일 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8-2019 여자 프로농구 부천 KEB하나은행과의 원정 경기에서 77-61(25-17, 14-16, 22-19, 16-9)로 승리를 거뒀다.

국민은행은 이날 승리로 시즌 전적 22승 5패를 기록, 2위 아산 우리은행 위비와의 격차를 2경기 차로 벌리면서 선두 다툼에 우위를 점하게 됐다. 또 연승 숫자를 '13'으로 늘리며 구단 최다 연승기록도 경신했다.

[사진=이영훈기자]

안덕수 국민은행 감독은 이날 경기를 앞두고 "오늘 승패에 따라 앞으로 정규리그 전체 흐름이 달라질 수 있다"며 "선수들에게도 중요한 경기라는 점을 강조했다"고 밝힌 바 있다.

안 감독의 기대대로 국민은행 선수들은 집중력을 발휘했다. 3쿼터 중반부터 하나은행을 무섭게 몰아붙이며 완승을 거뒀다.

안 감독은 경기 후 "경기가 안 풀린 부분도 있지만 선수들이 집중해서 리드를 뺏기지 않고 잘해줬다"며 "선수들이 힘든 상황에서도 좋은 경기력을 보여줘 칭찬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안 감독은 다만 이날 4쿼터 들어 나타난 선수들의 체력 저하에 대해서는 이튿날 휴식을 통해 회복할 시간을 주겠다고 밝혔다. 또 연승에 대해 의식하기보다는 매 경기 선수들이 집중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안 감독은 "연승도 중요하지만 정규리그가 아직 끝나지 않았다"며 "연승 기록이 앞으로 더 이어질 수도 있겠지만 그보다는 매 경기 방심하지 않고 집중력을 가지고 경기에 임하는 게 더 중요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조이뉴스24 부천=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강아지, 고양이도 타로를 본다? 꽁냥꽁냥 펫타로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스타카페 라부에노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