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유에이피, 상장 후 주당 200원 현금 배당 실시

주주가치 제고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스티어링 휠 제조 전문기업 대유에이피가 상장 후 주주이익 환원 정책의 일환으로 현금 배당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유에이피는 이사회를 통해 보통주 1주당 200원을 현금 배당한다고 10일 공시했다.

배당금 총액은 약 21억원 규모이며 배당주식 총수는 1088만4천주이다.

배당 기준일은 오는 12월31일이다.

이석근 대유에이피 대표이사는 "상장 후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노력하겠다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 이사회를 통해 첫 현금배당을 결정했다"며 "대유에이피를 믿고 투자한 투자자분들께 보상 및 책임 경영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대유에이피는 스티어링휠 사업을 통해 지난 10년간 연평균 매출액 증가율 17%, 영업이익 증가율 19%를 기록하며 연속흑자구조를 지속해왔다.

회사는 안정적인 매출 성장을 바탕으로 원가효율성 강화 및 글로벌 생산기지 추가 확대를 통해 성장을 가속화할 예정이다.

이 대표는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경영실적을 기반으로 임직원을 포함한 주주들과 이익을 공유할 수 있도록 노력을 할 예정"이라며 "주주가치를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정책을 고수하며 합리적 수준의 배당 성향은 꾸준히 유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