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순형, 민주당 대표직 사퇴

 


민주당 조순형 대표는 이번 총선 결과에 대해 "정치적, 도의적 책임을 통감한다"며 당 대표직에서 사퇴한다고 밝혔다.

대구 수성갑에서 낙선한 조 대표는 16일 성명서를 내고 대표직 사퇴를 선언한 뒤 "당 운영의 공백을 없애기 위해 비대위를 구성하겠다"고 말했다.

조 대표는 자신의 낙선에 대해 "대구 시민의 지지와 성원에도 불구하고 실패한 것은 자신의 부족함과 부덕의 소치"라면서 "비록 지역주의 극복을 위한 결단과 시도는 실패했지만 모든 불이익과 손해를 무릅쓰고 대국민 약속을 끝까지 지킨 것은 그 자체로도 큰 의미가 있다고 믿는다"고 말했다.

한편 민주당은 17대 총선 당선자와 상임고문, 전당대회 의장으로 구성되는 비대위가 전당대회까지 당 수습과 운영에 관한 전권을 행사하게 된다.

김현아기자 chao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