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북핵 해결 지지하지 않는다는 美비난은 무책임"


[아이뉴스24 전종호 기자] 중국은 25일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중국에 대해 북한의 핵무기와 미사일을 포기하도록 하기 위한 미국의 노력을 지지하고 있지 않다고 비난한 것은 "무책임한" 것이라고 반박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4일 비핵화를 위한 북한과의 협상에 진전이 없다면서 다음주로 예고했던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북한 방문을 취소시켰다. 그는 그러면서 중국이 이를 위한 노력을 지지하지 않아 북한과의 비핵화 협상이 진전을 거두지 못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출처=뉴시스 제공]

중국은 무역 문제를 둘러싸고 미국과 마찰이 격화되고 있다.

중국 외교부는 이날 웹사이트를 통해 "미국의 비난은 근본적인 사실에서부터 틀렸으며 무책임한 것"이라며 심각하게 우려한다고 말했다.

전종호기자 jjh18@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