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샤샤, 6명 완전체 사진 첫 공개

"오랜 시간 준비, 기대해 달라"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걸그룹 샤샤(SHA SHA)가 베일을 벗었다.

지난해 12월18일 첫 번째 싱글 '화이트 스토리(White Story)'를 발표하고 가요계 첫 발을 내디딘 샤샤는 그동안 얼굴을 공개하지 않아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소속사는 26일 샤샤의 첫 완전체 사진을 공개했다.

샤샤는 아렴, 고운, 이안, 서연, 소엽, 가람으로 구성된 6인조 걸그룹으로, 초코의 달콤함과 다크의 건강함을 표현하고 있다.

소속사 메이저엔터테인먼트는 "오랜 시간 트레이닝을 받으며 준비된 걸그룹인 만큼 신인 답지 않은 안정된 보컬과 자연스러운 퍼포먼스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샤샤는 완전체 프로필 사진 공개를 기점으로 앞으로 개인별 프로필과 콘셉트 사진 등을 차례로 공개할 예정이다. 샤샤는 곧 새 싱글을 공개하고 다양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