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1]이영호, 완벽한 찌르기로 2세트 승리

바이오닉 병력과 탱크로 조일장의 멀티 장악…세트스코어 2대0


[아이뉴스24 박준영기자] '최종병기' 이영호가 바이오닉 병력과 탱크를 이용한 완벽한 찌르기로 '포식자' 조일장에 세트스코어 2대0으로 앞서나갔다.

이영호는 12일 한양대학교 올림픽체육관에서 열린 '아프리카TV 스타리그(ASL) 시즌4' 결승전에서 조일장에 2세트 승리를 거뒀다.

이전 세트에서 이영호의 필살기에 당한 조일장은 '골드러시'에서 드론까지 활용해 꼼꼼히 정찰했다. 양 선수 모두 앞마당 멀티를 가져간 가운데 이영호는 레이스를 생산해 견제를 준비했다.

조일장이 먼저 히드라리스크로 찌르기를 시도했지만 이미 이영호는 벙커를 완성한 상태였다. '클로킹 레이스'로 조일장을 흔든 이영호는 본진에 배럭을 늘리며 바이오닉 병력 생산기지를 완성했다.

스컬지를 모두 제거한 이영호는 곧바로 조일장의 11시 멀티를 급습했다. 조일장이 럴커로 저항했지만 탱크를 잡지 못하면서 수세에 몰렸다. 조일장의 주력을 궤멸한 이영호는 그대로 11시 멀티를 파괴하며 승기를 굳혔다.

이영호의 공격은 계속됐다. 고지대를 점거한 탱크의 포격은 너무나도 강력했다. 이영호는 바이오닉 병력과 탱크를 앞세워 조일장을 무너뜨리며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