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1]정윤종, 이제동 꺾고 최종전 끝에 8강 진출

'발업 질럿'과 다크템플러로 이제동 무너뜨리며 생존 성공


[아이뉴스24 박준영기자] '프황' 정윤종이 최종전 끝에 '폭군' 이제동을 꺾고 ASL 8강 마지막 자리를 차지했다.

정윤종은 10일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아프리카TV 스타리그(ASL) 시즌4' 16강 D조 최종전에서 이제동에 승리를 거뒀다.

'투혼'에서 진행된 경기에서 정윤종은 초반부터 질럿으로 이제동을 계속 압박했다. 지형을 이용한 정윤종의 완벽한 질럿 컨트롤에 이제동은 다수의 저글링을 내주며 손해를 봤다.

이제동은 히드라리스크로 반격에 나섰다. 입구에 건설된 게이트웨이와 포지를 파괴하며 포톤 캐논 건설을 강요한 이제동은 다수의 히드라리스크로 정윤종의 진출을 저지했다.

이제동의 날카로운 찌르기에 멀티가 마비되는 것처럼 보였지만 정윤종의 프로브가 빠르게 나오면서 무위로 돌아갔다. 정윤종은 다크템플러로 이제동의 후방을 교란하며 위기에서 벗어났다.

'발업 질럿'이 나오자 정윤종은 이제동의 주력을 습격했다. 빠르게 돌진하는 질럿을 히드라리스크로는 막을 수 없었다. 결국 정윤종이 승리하며 경기가 마무리됐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
강아지, 고양이도 타로를 본다? 꽁냥꽁냥 펫타로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스타카페 라부에노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