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빅스비' 탑재 갤럭시A7 단독 출시

14일 출시, T월드다이렉트 통해 예약 받아


[아이뉴스24 도민선기자] 12일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50만원대 5.7인치 대화면 스마트폰 '갤럭시A7 2017형(이하 갤럭시A7)'을 14일 단독 출시하고, 공식 인증 대리점과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를 통해 예약 가입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갤럭시A7의 출고가는 58만8천500원이며, 갤럭시A 시리즈 최초로 인공지능 서비스 '빅스비 홈(Bixby Home)'을 지원한다. IP68 등급의 방수·방진 및 지문 인식 기능 등도 탑재했다.

갤럭시A7은 ▲5.7인치 대화면 디스플레이 ▲전·후면 1,600만 화소 카메라 ▲갤럭시 시리즈 중 가장 큰 3,600mAh 대용량 배터리(고속충전 지원) ▲삼성 페이 ▲지문 정보로 보호되는 ‘보안 폴더’ 등 프리미엄 급 기능을 제공한다.

갤럭시A7의 색상은 블랙 스카이(Black Sky), 골드 샌드(Gold Sand), 피치 클라우드(Peach Cloud) 등 총 3가지의 색상으로 출시된다.

SK텔레콤은 다음달 14일까지 갤럭시A7을 가입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삼성 UHD TV(7명), 갤럭시북(7명), 미식(美食) 식당 초대권(70명)을 제공하고, 모든 가입 고객에게 클라우드 베리 70GB 1년 무료 이용권도 함께 증정한다. 또한 가입 고객 중 선착순 1천명에게는 휴대폰 액세서리 7종 패키지도 선물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갤럭시A7 단독 출시를 통해 갤럭시S8 등 고가의 플래그십 스마트폰부터 50만원대 갤럭시A7, 30만원대 갤럭시J5, 20만원대 갤럭시와이드2까지 연이어 선보이는 등 갤럭시 풀-라인업을 구축했다.

김성수 SK텔레콤 스마트디바이스 본부장은 "SK텔레콤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용폰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는 다양한 실속형 스마트폰 라인업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