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논의하는 국민의당


[아이뉴스24 조성우기자]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가운데)가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장병완 의원과 얘기하고 있다.

김 원내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의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 인선에 대해 "자녀 위장 전입과 이중국적을 알면서도 지명한 것은 문재인 대통령이 스스로 했던 5대 비리 관련자 원천 배제 약속을 저버린 것"이라고 말했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